구글, 프랑스 정부로부터 640억원 과징금

[사설] 검찰이 헛손질한 '靑 블랙리스트', 특검 세워 전모 밝혀야
비아그라



검찰이 이른바 ‘환경부 블랙리스트’ 사건과 관련해 김은경 전 환경부 장관과 신미숙 전 청와대 균형인사비서관을 불구속 기소했다. 이들 둘만 기소하면서 사실상 수사를 마무리한 것이다. 의혹을 처음 제기한 김태우 수사관은 기소된 반면 의혹 당사자인 전직 청와대 비서실장과 민정수석, 반부패비서관은 모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도둑 대신 신고한 사람만 몽둥이를 맞는 격이다.이번 사건은 청와대가 정부 산하기관에 자기편 낙하산을 꽂아넣기 위해 사퇴를 거부하는 전(前) 정권 인사들을 표적 감사하고 사찰했다는 것이 핵심이다. 환경부만 문제가 아니었…



클릭 ★★★ 비아센터 ★★★ #비아그라, #발기부전, #팔팔정, #비아센터, #비아그라구매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